즐겨찾기추가 | 이메일
DPAK회원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의성군

고은사~






기기제조원
Canon
카메라모델
Canon EOS-1Ds Mark III
플래시
Flash did not fire
초점거리
29.0 mm
조리개변경
11/1
노출방식
Aperture priority
노출모드
Auto exposure
노출시간
1/13 sec
노출보정
0
W/B
Auto white balance
ISO
100
촬영일자
2011:07:28 10:20:34





기기제조원
Canon
카메라모델
Canon EOS-1Ds Mark III
플래시
Flash did not fire
초점거리
26.0 mm
조리개변경
11/1
노출방식
Aperture priority
노출모드
Auto exposure
노출시간
1/40 sec
노출보정
1/-3
W/B
Auto white balance
ISO
100
촬영일자
2011:07:28 10:23:46








기기제조원
Canon
카메라모델
Canon EOS-1Ds Mark III
플래시
Flash did not fire
초점거리
23.0 mm
조리개변경
11/1
노출방식
Aperture priority
노출모드
Auto exposure
노출시간
1/80 sec
노출보정
1/-3
W/B
Auto white balance
ISO
100
촬영일자
2011:07:28 10:43:26








기기제조원
Canon
카메라모델
Canon EOS-1Ds Mark III
플래시
Flash did not fire
초점거리
25.0 mm
조리개변경
11/1
노출방식
Aperture priority
노출모드
Auto exposure
노출시간
1/40 sec
노출보정
1/-3
W/B
Auto white balance
ISO
100
촬영일자
2011:07:28 10:44:53

고운사는 신라 신문왕 원년(서기 681년)에 해동 화엄종의 시조이신 의상대사께서 창건하신 사찰이다. 부용반개형상(연꽃이 반쯤 핀 형국)의 천하명당에 위치한 이 사찰은 원래 高雲寺였다. 신라말 불교와 유교ㆍ도교에 모두 통달하여 신선이 되었다는 최치원이 여지ㆍ여사 양대사와 함께 가운루(경북 유형문화재 제151호)와 우화루를 건축한 이후 그의 호인 孤雲을 빌어서 孤雲寺로 바뀌게 되었다.

 고려 태조 왕건의 스승이자 풍수지리사상의 시조로 받들어지는 도선국사가 가람을 크게 일으켜 세웠으며 그 당시 사찰의 규모가 五法堂十房舍(5동의 법당과 10개의 요사채)였다고 한다. 현존하는 약사전의 부처님(보물 제246호)과 나한전 앞의 삼층석탑(경북 문화재자료 제28호)은 도선국사께서 조성하신 것들이다.

 특히 고운사는 해동제일지장도량이라 불리는 지장보살영험성지이다. 옛부터 죽어서 저승에 가면 염라대왕이 고운사에 다녀왔느냐고 물었다고 하는데 지장보살님의 원만자비하신 풍모는 물론이거니와 명부십대왕의 상호와 복장도 다른 사찰에서는 보기 힘든 위엄과 정교함을 자랑한다.

  일제시대에는 조선불교 31총본산의 하나였고 지금은 조계종 제16교구의 본사로 의성, 안동, 영주, 봉화, 영양에 산재한 60여 대소사찰들을 관장하고 있다. 사세가 번창했을 당시에는 366간의 건물에 200여 대중이 상주했던 대도량이 해방이후 쇄락하여 많은 사찰재산이 망실되고 지금은 이십여명 대중이 상주하는 교구본사로는 작은 규모의 사찰로 전락하였다.

 하지만 10여년전부터 중창불사의 뜨거운 원력으로 주변을 정리하고 낡은 건물들을 수리 및 단청하여 지금은 위풍당당한 본산의 위상과 소박하고 절제된 수행지로서의 이미지가 절묘하게 조화를 이루고 있다.

 이 정도 규모 이상의 고찰로서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입장료를 받지 않는 고운사는 민가로부터 3km 정도 떨어져 오염되지 않은 순수함을 자랑하며 일주문에 이르는 솔밭 사이 비포장길은 부처님께 진실된 마음으로 다소곳이 다가서는 불자들의 마음처럼 포근하고 정감넘치는 모양을 하고 있다.

 청정하고 엄격한 수행가풍을 자랑하는 고금당선원에서 정진하는 스님들을 비롯한 고운사의 모든 대중들은 위로는 진리를 구하고, 아래로는 중생을 제도하는 대승불교의 참모습을 구현하기 위해 새벽의 찬공기를 가르며 부처님전에 발원을 멈추지 않는다.

사진가
백만수(청송)
제목
고은사~
장르
풍경/자연
조회
1,084
추천
0
날짜
2011.07.29 08:07:42
아이피
*.*.230.57


아래의 16단계 그레이패턴이 구별되도록 모니터를 조정 하시면 편안한 사진감상을 하실 수 있습니다.

  • 이곳에 전시된 모든 사진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됩니다. 저작권자와 협의 되지 않은 무단 불법사용은 형사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합니다.

today : 1 / total : 38,331
DPAK - 한국디지털사진작가협회